기억 하십니까? - V - 예능계




어린시절

피부 한번 벗겨지면

잠을 못자게 했던 드라마

리메이크 되는군요.

V - Upfront.



기억나는건

저는 이 드라마를 볼때

토마토를 못먹었습니다.

초록색부분이 외계인 피 같아서...............



덧글

  • 쵸죠비 2009/05/22 15:51 #

    와우!!!!!!! 브이라니!!!!!ㅋㅋㅋㅋ 다이애나는 누규?ㅋ
  • 고기 2009/05/22 15:59 #

    ㅋㅋ 잘 모르겠어요! 아직 자세한 정보는 안알아봤어요~.
  • 민노씨 2009/05/22 15:53 # 삭제

    아주 어린 꼬마였긴 했지만, 다이아나(ㅡ.ㅡ;;)가 생쥐를 잡아먹는 장면은 아직도 역겹고(-_-;;) 생생하게 기억납니다. 로버트 잉글랜드의 순박한 러브스토리나 마이클 아이언사이드도 매우 인상적으로 기억하고 있지요. 최근에 [T4. 미래전쟁의 시작]를 보면서 아이언사이드가 저항군 사령관으로 나왔길래, 즉각적으로 반갑게(?) 떠올린 것도 다름 아닌 'V'였지요...ㅎㅎ

    딱히 관련글은 아닙니다만, 링크인용하고, 트랙백 쏩니다. : )
  • 고기 2009/05/22 16:00 #

    정말 너무 인상 깊은 드라마였던것 같습니다.
    내일 T4 보러가는데 저도 같은 기분일까요?ㅎㅎ
    트랙백 감사합니다^^
  • 민노씨 2009/05/22 15:56 # 삭제

    추.
    4400의 재미없는 아저씨와 로스트의 의사아줌마(?)가 타이틀롤인 것 같네요.
    특히 전자의 아저씨는 개인적으로 대단히 끌리지 않는 스탈의 연기자라서...
    이번 V는 시청하게 될 것 같지는 않네요. ㅡ.ㅡ;
    차라리 '닙/턱'의 맥나마라 아저씨가 타이틀롤을 맡았다면 어땠을까 싶은 생각이 듭니다. 그 아저씨는 유사한 스탈에도 불구하고 꽤나 연기자로서 호감이 가더만요.
  • 고기 2009/05/22 16:02 #

    아.. 4400은 안봤고 로스트는 이제 시즌3 보기시작해서 잘 모르겠지만
    트레일러상에서는 연기자들은 안보이고 장면과 사건만 보이네요-.
※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.